창업상식 전체보기

홈 > 창업상식 >
전체보기
  • 전체보기
  • 창업전
  • 운영중
  • 매매중
검색영역
창업칼럼 창업, 하나에서 열까지 | 상식글 총 722

오픈업비즈 상담 전문가

  • 오픈업비즈 (관리자)
  • 전화 : 1-213-973-7931 / 이메일 : webmaster@openupbiz.com
  • 주소 : 3450 Wilshire blvd. #1100 LOS ANGELES CA 90010
  • 홈페이지 : www.openupbiz.com
  • 약력
    오픈업비즈닷컴 웹 관리자


전문가 상담글 보기

전문가 칼럼 보기

제목 [매매중] 자산인수와 주식인수 비교
작성자 정동완 공인회계사 작성일 2018.10.27 지역 CA

조회수(92) | 답글(0)

많은 이민 1세대들이 30년 혹은 40년 가꾸어놓은 비지니스를 자녀에게 유산형식으로 양도하는 경우도 있으나 제3자에게 파는 경우도 있다. 매수자(Buyer)가 ‘자산인수’(Asset Purchase)와 ‘주식인수’(Stock Purchase) 중 어느 것이 유리한지에 대한 의견을 묻는 질문을 많이 받는다.

먼저 자산인수 방식이란 사업체의 자산을 매입하는 방식이다.

사업체의 운영에 필요한 자산을 매입 하는 방법으로 사업을 인수하는 방식이다.

사업체의 자산만을 인수할 수도 있고, 자산과 부채를 함께 인수할 수도 있으나, 사업을 인수 한 후 생기는 법적 책임, 불확실성 등을 고려하여 자산만을 분리하여 인수하는 것이 일반적이다. 자산인수 방식은 개인사업체, 파트너십, 주식회사, LLC(Limited Liability Company) 등 어떤 사업조직이든 가능하다.

자산인수 방식에 있어서는 어떤 자산을 인수할 것인지, 자산의 가격을 얼마로 평가할 것인지가 쟁점이다. 자산인수 방식의 이점은 불필요한 자산을 인수 하지 않아도 되고, 자산과 부채로 부터 분리가 가능하므로 예측하지 못한 부채로부터 손해를 보는 것을 방지 할수 있다는 점이다.

매도자(Seller)의 입장에서는 자산만 떼어서 팔면 부채는 자신이 감당해야 하므로 회사를 추후 청산해야 하는 부담감을 안게 된다. 또한 자산인수 방식에서는 매매대금이 회사로 납부되므로 그것을 주주에게 배당으로 배분하려면 주식회사의 경우 이중과세를 당하게 되므로 불리하다.

많은 경우 매도자는 자산인수 방식을 기피하게 된다.

주식인수 방식은 매입하고자 하는 기업체의 주식의 전부 또는 일부를 매입하여 경영권을 장악하는 방식으로 주식회사(Corporation) 또는 LLC를 인수할 때 사용된다.

파트너십의 경우에는 파트너십 지분을 인수하는 방식으로 사업을 인수할 수 있다.

주식인수 방식으로 하게 되면 사업체의 실체는 그대로 존속하며, 내부적으로 회사 소유자만 바뀌게 된다. 주식인수 방식에 있어서는 주식 평가액 을 얼마로 할것 인지 평가액 보다 얼마나 많은 프리미엄을 줄것 인지가 쟁점이 된다. 주식가격을 평가 하는데 는 전문가의 도움을 받는 것이 좋다.

주식인수 방식의 장점은 절차가 간단하다는 점이다. 기본적으로 주식을 사고파는 거래이므로 주식평가 및 가격협상이 되면 주식만 거래 하면 되고, 개개 자산에 대하여 명의이전을 할 필요가 없다.

대부분의 경우 매수자(Buyer) 는 자산인수를 선호하나, 어떤 경우에는 자산인수보다 주식인수방식을 선호하는 것이 유리할 때도 있다.

예를 들어 인수하고자 하는 기업이 이월결손금(Net Operating Loss) 이 많은 경우 자산인수 방식으로 하게 되면 Net Operation Loss를 사용하지 못하지만, 주식 인수방식으로 하면 사업체의 실체가 그대로 유지되므로 이월결손금을 사용할 수 있어 그만큼 세금을 적게 낼수 있다.

주식인수 방식의 단점은 잠재적인 부채와 위험이 함께 이전된다는 점이다. 예를 들어 500만달러의 가치가 있는 비지니스를 사고보니 드러나지 않는 부채가 200만달러가 발견된 경우 인수계약에서 특별히 규정하지 않으면 인수자가 부채에 대한 책임을 져야 한다.

종종 매도자가 세금을 덜 낼 목적으로 실제 인수가격보다 낮은 인수가격을 계약서에 기입하고 차액을 현금으로 치르기를 요구하는 경우가 있다. 추후 매수자가 사업체를 다른 람에게 사업체를 양도하는 경우 계약서에 기록된 낮은 가격으로 인해 값을 제대로 받지 못 할수 있다.

불법으로 세금을 줄이기 위해 그렇게 한 것이라는 사실을 설명하기도 어렵다

사업체를 사고 팔때는 어떤 방식으로 거래하든 전문가와 상의해서 변칙적인 거래는 피하고 합법적 절세방법을 택하는 것이 중요하다.

정동완 공인회계사 전 IRS 감사관
문의 (213)384-1189

목록
!
칼럼 내용은 전문가의 소견으로, 칼럼 내용과 관련하여 오픈업비즈의 법률적 책임이 없음을 알려드립니다.

네티즌 답글

댓글 등록 폼
닉네임
창업 컬럼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 조회
[공지] 미국 세탁소 창업 구매 및 계약시 주의사항  관리자 2014.09.13 12071 CA
[공지] [미국창업 A to Z] 필요한 라이센스 및 퍼밋 안내  관리자 2014.08.28 26954 CA
[공지] 프랜차이즈 시작하기전 고려해야 할 사항들 관리자 2013.06.06 5574 CA
215 중간 선거 후 한두달이 투자의 성패를 좌우한다 :2018..(0) 곽재혁 에이전트 2018.11.02 103 CA
214 코압 (Co-Op)과 콘도 (Condo)의 차이점(0) 배 겸 변호사 2018.10.27 121 IL
213 자산인수와 주식인수 비교(0) 정동완 공인회계사 2018.10.27 92 CA
212 조금씩 흐름의 변화가 감지되는 10월의 부동산 시장 [..(0) 곽재혁 에이전트 2018.10.05 141 CA
211 세입자 vs. 건물주, 누가 수리해야하나(0) 배 겸 변호사 2018.09.28 193 IL
210 계약 보증금 되돌려 받기(0) 배 겸 변호사 2018.09.17 116 IL
209 달라진 젊은세대들의 주택시장에 대한 영향력; 2018년..(0) 곽재혁 에이전트 2018.09.11 120 CA
208 상용 임대차 계약서도 협상이 가능합니다. (0) 송동호 대표 변호사 2018.09.01 165 NJ
207 계약이 끝났는데 세입자가 안나간다면(0) 배 겸 변호사 2018.08.04 339 IL
206 리스계약, 5년 리스와 5년 옵션의 정확한 의미(0) 제임스 권 브로커 2018.06.02 542 CA
205 공동 소유주 동의 없이 집을 팔고싶다면?(0) 배 겸 변호사 2018.05.15 273 IL
204 미국 첫 주택 구매, 거주용이 유리할까? 임대주는 것..(0) 안병찬 공인회계사 2018.05.15 308 CA
203 주택 가격이 계속 올라가는데 앞으로의 주택 시장변화..(0) 곽재혁 에이전트 2018.05.04 323 CA
202 임대 양도 계약서 작성시 주의점(0) 이상일 변호사 2018.05.02 538 CA
201 상가를 계약할 때 옵션은 누가 권한을 가지고 있나요?(0) 제임스 권 브로커 2018.04.24 423 CA